Oh Yeon Joon - 12

Oh Yeon Joon (오연준) – 바람의 빛깔 (Colors Of The Wind) Lyrics [Hangul + Romanized & English Translation]

Album: 12
Genres: 발라드 / 가요
Track No: 02
Label: 헉스뮤직
Release date: 2017.09.07
Language: Korean

ROMANIZATION

salamdeulman-i saeng-gag hal su issda
geuleohge malhajineun maseyo
namuwa bawi jag-eun saedeul jocha
sesang-eul neukkil suga iss-eoyo
jagiwa daleun moseub gajyeossdago
musihalyeogo haji mal-ayo

geudae ma-eum-ui mun-eul hwaljjag yeolmyeon
on sesang-i aleumdabge boyeoyo
dal-eul bogo uneun neugdae ul-eumsolineun
mwol malhalyeoneun geonji anayo

geu hanjeog gip-eun sansog supsoliwa balam-ui bichkkal-i mwonji anayo
balam-ui aleumdaun jeo bichkkal-eul
eolmana keuge doelji namuleul bemyeon-al suga eobsjyo
seolo daleun pibusaeg-eul jinyeossda haedo
geugeos-eun jung-yohan ge anijyo

balam-i boyeojuneun bich-eul bol su issneun
balo geuleon nun-i pil-yo hangeojyo
aleumdaun bich-ui sesang-eul hamkke bondamyeon
ulineun hanaga doel su iss-eoyo

HANGUL

사람들만이 생각 할 수 있다
그렇게 말하지는 마세요
나무와 바위 작은 새들 조차
세상을 느낄 수가 있어요
자기와 다른 모습 가졌다고
무시하려고 하지 말아요

그대 마음의 문을 활짝 열면
온 세상이 아름답게 보여요
달을 보고 우는 늑대 울음소리는
뭘 말하려는 건지 아나요

그 한적 깊은 산속 숲소리와 바람의 빛깔이 뭔지 아나요
바람의 아름다운 저 빛깔을
얼마나 크게 될지 나무를 베면알 수가 없죠
서로 다른 피부색을 지녔다 해도
그것은 중요한 게 아니죠

바람이 보여주는 빛을 볼 수 있는
바로 그런 눈이 필요 한거죠
아름다운 빛의 세상을 함께 본다면
우리는 하나가 될 수 있어요

ENGLISH TRANSL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