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ucia - 환상소곡집 Op.1

Lucia (심규선) – Fatalité (파탈리테) Lyrics [Hangul & Romanziation]

Album: 환상소곡집 Op.1
Genres: 발라드 / 가요 Ballad
Track No: 02
Label: 헤아릴 규
Release date: 2017.05.26
Language: Korean

ROMANIZATION

chum-eul chuneun chimasjalag-inga
toesaeghaeganeun geumbich haneul-inga
chalnaui hansunganman aleumdaun geos
geujung-e hanaga balo
salang

saebyeog-e pin eunbich moglyeon-inga
nabiga beosgo tteonan heomul-inga
sesang-e modeun aleumdaun geos jung-eseodo
gajang swibge sideuneun geos
salang

patallite fatalité
naneun neoleul ttala eodideun gali
saejang sog-e gadhyeo nolaehadeon naleul
kkeokk-in nalgae pyeolchyeo dal-ui eokkae wileul nalge hae
ijen nun-i meol-eodo joh-a

dadhin chang-eul dudeulideon sonagbie kkum-eseo kkaeeo
jamgyeoissdeon geu jag-eun teum-eul yeol-eossne
dodugcheoleom nolaecheoleom neoui siga tago deul-eowa
ijeneun gyeolko jeongwa gatji moshali

patallite fatalité
naneun neoleul ttala eodideun gali
saejang sog-e gadhyeo nolaehadeon naleul
kkeokk-in nalgae pyeolchyeo dal-ui eokkae wileul nalge hae
ijen nun-i meol-eodo joh-a
naega sum-i meoj-eodo joh-a

olaesdong-an neoui ibsog-e
mukk-yeo issdeon geu eon-eolo
bam-ui chimmug-i meoj-eul ttaekkaji
naui mogsoli meoj-eul ttaekkaji

patallite fatalité
naneun neoleul ttala eodideun gali
saejang sog-e gadhyeo nolaehadeon naleul
kkeokk-in nalgae pyeolchyeo dal-ui eokkae wileul nalge hae
ijen nun-i meol-eodo joh-a
naega sum-i meoj-eodo joh-a

chum-eul chuneun chimasjalag-inga
nabiga beosgo tteonan heomul-inga
chalnaui hansunganman aleumdaun geos
gajang swibge sideuneun geos
salang

HANGUL

춤을 추는 치맛자락인가
퇴색해가는 금빛 하늘인가
찰나의 한순간만 아름다운 것
그중에 하나가 바로
사랑

새벽에 핀 은빛 목련인가
나비가 벗고 떠난 허물인가
세상에 모든 아름다운 것 중에서도
가장 쉽게 시드는 것
사랑

파탈리테 fatalité
나는 너를 따라 어디든 가리
새장 속에 갇혀 노래하던 나를
꺾인 날개 펼쳐 달의 어깨 위를 날게 해
이젠 눈이 멀어도 좋아

닫힌 창을 두드리던 소낙비에 꿈에서 깨어
잠겨있던 그 작은 틈을 열었네
도둑처럼 노래처럼 너의 시가 타고 들어와
이제는 결코 전과 같지 못하리

파탈리테 fatalité
나는 너를 따라 어디든 가리
새장 속에 갇혀 노래하던 나를
꺾인 날개 펼쳐 달의 어깨 위를 날게 해
이젠 눈이 멀어도 좋아
내가 숨이 멎어도 좋아

오랫동안 너의 입속에
묶여 있던 그 언어로
밤의 침묵이 멎을 때까지
나의 목소리 멎을 때까지

파탈리테 fatalité
나는 너를 따라 어디든 가리
새장 속에 갇혀 노래하던 나를
꺾인 날개 펼쳐 달의 어깨 위를 날게 해
이젠 눈이 멀어도 좋아
내가 숨이 멎어도 좋아

춤을 추는 치맛자락인가
나비가 벗고 떠난 허물인가
찰나의 한순간만 아름다운 것
가장 쉽게 시드는 것
사랑

ENGLISH TRANSLATION

MUSIC VIDEO